미 초등학교 총기 난사 범행이유는 무엇?..무차별적 공격..최소21명 사망

해외 / 김명수 기자 / 2022-05-25 10:44:05

미국 텍사스주 유밸디의 롭 초등학교에서 총기 난사 사건이 발생해 안타까움을 사고 있다.

24일 미국 텍사스주의 한 초등학교에서 총기 난사 사건이 발생해 학생 18명과 교사 1명 등 최소 21명이 숨졌다.


총격범은 유밸디에 거주하는 18살 남성으로 사건 현장에서 사망했다. 애벗 주지사는 총격범이 권총을 마구 쐈고, 소총도 범행에 사용한 것으로 보이지만 현재 조사 중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범인은 출동한 경찰에 의해 사살됐을 것으로 보인다며 경찰관 2명도 총에 맞았지만 크게 다치지는 않았다고 전했다. 총격 사건 직후 유밸디 지역의 모든 학교는 폐쇄됐다.

부상자들은 유밸디 메모리얼 병원과 인근 샌안토니오 병원으로 긴급 이송돼 치료를 받고 있다. 하지만 중상을 입은 사람이 있는 것으로 알려져 사망자는 더 늘어날 수 있다.

유밸디는 멕시코와 국경 지대에서 약 75마일(120㎞) 떨어진 인구 1만6000명의 소도시다. 사건이 발생한 초등학교는 일반 주택가에 있다고 AP 통신은 전했다

 

[ⓒ 족구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