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영인의 근황, 트롯 가수로 앨범 발매..’유명한 작곡가와 함께..‘

연예 / 안성룡 기자 / 2022-06-17 14:34:07

연기자 채영인의 근황에 궁금증이 높아지면서 트롯 가수로 변신한 것이 주목받고 있다.

채영인은 2000년 슈퍼모델 선발대회로 데뷔해 그룹 레드삭스 멤버로 활동을 했다.

그룹 해체 후 배우로 전향한 채영인은 2008년 SBS 인기 드라마 ‘아내의 유혹’에 민소희 역으로 출연해 화제를 모았으며, SBS ‘별을 따다줘’, ‘폼나게 살거야’, KBS ‘자체발광 그녀’ 등에 출연하며 활동했다.

채영인은 지난해 8월 10일 ‘이사갑니다’라는 앨범을 발매하고 트롯 가수로 변신했다고 한다.

지난 2020년 MBN ‘보이스트롯’에 경연자로 출연, 출중한 무대로 실력을 입증한 뒤 발매한 앨범이라 활발한 활동이 기대되던 터였다. ‘이사갑니다’는 동명의 타이틀곡과 ‘사랑의 드라마’ 가 수록돼 있다.

‘이사갑니다’는 사랑하는 사람의 마음 속으로 이사를 가겠다는 내용이 담긴 프러포즈송. 인기 작곡가 겸 방송인 이호섭이 작곡을 했고 박종희가 작사를 맡았다.

 

[ⓒ 족구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SNS